E,AHRSS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

유희왕의 최상급 몬스터 카드.

Contents

1. 원작
2. OCG
2.1. 활약의 역사
2.1.1. 성능 및 전성기
2.1.2. 몰락
2.1.3. 다시 찾아온 전성기
2.1.4. 최후?
2.2. 기타
2.3. 한국어판 이름
2.4. 수록 팩 일람


1. 원작

한글판 명칭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
일어판 명칭 レッドアイズ・ダークネスメタルドラゴン
영어판 명칭 Red-Eyes Darkness Metal Dragon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10 어둠 드래곤족 2800 2400
이 카드는 일반 소환/세트할 수 없다. "마법반사장갑 메탈플러스"를 장착한 "붉은 눈의 암룡"을 릴리스했을 경우에만 특수 소환할 수 있다. 이 카드의 공격력은, 자신의 묘지의 드래곤족 몬스터 1장당 400 포인트 올린다. 이 카드를 대상으로 하는 마법의 발동과 효과를 무효로 하고 파괴할 수 있다. 패를 1장 버리는 것으로 마법의 발동과 효과를 무효로 하고 파괴할 수 있다.

애니메이션에서 텐죠인 후부키 Ver.다크니스가 사용했던 붉은 눈의 암룡메탈화 버전. 공격 명칭은 다크니스 메탈 플레어.[1]

붉은 눈의 흑룡으로 메탈 붉은 눈의 흑룡을 불러낼때와 동일한 방법을 붉은 눈의 암룡에게 사용하는것으로만 불러낼수있기 때문에 레벨과 능력치 상승 관계가 동일하다. 애니판 효과는 암룡과 비슷하게 자신의 묘지의 드래곤 하나장 공격력이 400씩 상승 효과를 지니고 있었으며 추가로 이 카드를 대상으로 하는 마법을 무효화하고 손패에서 카드 한장을 버리는것으로 아무 마법이나 발동을 무효하고 파괴하는 효과를 지니고 있었다.


2. OCG

Red-EyesDarknessMetalDragon.jpg
[JPG image (Unknown)]


한글판 명칭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
일어판 명칭 レッドアイズ・ダークネスメタルドラゴン
영어판 명칭 Red-Eyes Darkness Metal Dragon
제한 카드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10 어둠 드래곤족 2800 2400
①: 이 카드는 자신 필드의 앞면 표시의 드래곤족 몬스터 1장을 제외하고, 패에서 특수 소환할 수 있다.
②: 1턴에 1번, 자신의 메인 페이즈에 발동할 수 있다. 자신의 패 / 묘지에서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 이외의 드래곤족 몬스터 1장을 고르고 특수 소환한다.

알두인 or 데스윙

일본판 리미티드 에디션 11에서 전혀 다른 몬스터가 되어 OCG화되었으며, 해당 팩의 카드들 중 가장 비싸다. 레어 등급은 울트라 레어. 마법 내성과 공격력 상승이 사라져 버렸지만, 쉬워진 소환조건과 강력한 드래곤 특수소환 능력을 생각하면 실제로 발매되면서 훨씬 더 좋아진 사례.

덕분에 드래곤족의 최종병기로 불리며 최근 드래곤 덱이라면 거의 필수적으로 투입된다 해도 과언이 아닌 카드.(다만 비싸고 구하기가 어려운게 문제.) 이름이 너무 길기 때문에 흔히 원래 이름인 '레드아이즈 다크니스 메탈 드래곤'을 줄여 쓴 다크메탈, 레다메등으로 줄여 부른다. 한판이 '붉은 눈'으로 바뀐지라 불닭매(...)라고 불리기도 한다. 여담으로 드래곤족으로 구성한 덱이 아닌 유저에겐 만악의 근원.

한글판 프리미엄 팩 vol.3에서 풀릴 가능성이 높다는 루머가 돌았으나 뚜껑을 열어 본 결과 나오지 않았다. 하지만 리스트를 보면 이번 프리미엄 팩 vol.3을 통해 일판 리미티드 에디션 vol.10의 카드들까지 나왔기에, 이 순서대로면 다음 한글판 프리미엄 팩 vol.4를 통해 등장할 확률이 지대하다고 많은 유저들이 예상…그리고, 2010년 1월 28일 발매되는 한글판 프리미엄 팩 vol.4에서 등장. Olleh!!! 프팩4의 메인카드로서 캐치 프라이즈는 "프리미엄 레드아이즈로 최강의 승부를 펼쳐라!!!"

일본쪽에서는 폭탄 드래곤과 함께 듀얼 터미널 8 트리슈라의 고동에서 복각되었다. 근데 문제는 봉입률이 죽여준다는거.(800장중에 1장.) 그래서인지 한국에서 역수출도 되는 듯. 하지만 결국 2011년 하반기에 스트럭처 덱 드래고닉 군단이 등장하면서 이 카드도 복각되었다.

2.1. 활약의 역사

2.1.1. 성능 및 전성기

공격력은 미칠듯이 뛰어나지만 어쩐지 물량전개면에서 조금은 아쉽다는 평을 받던 드래곤 덱의 전개력을 악마라는 소리가 나올만큼 끌어올린 일등공신. 공격력, 수비력 모두 뛰어나지만 이 카드의 진정 무서운 점은 그 효과에 있다.

일단 패에서의 특수소환조건 자체가 자신 필드 위의 드래곤족 몬스터 1장을 제외하기만 하면 가능하기에 미칠듯이 쉽다. 거기에 일반소환도, 묘지에서의 특수소환도 아무런 제약이 없기에 다루기도 용이하다.

하지만 정말 무서운 것은 이 카드의 두번째 효과. 1턴에 1번, 자신의 메인 페이즈에 패 혹은 묘지에서 드래곤족 몬스터를 하나 아무런 제약없이 특수소환할 수 있게하는 이 효과로 인해 가뜩이나 미칠듯한 공격력을 자랑하는 드래곤 족의 필드장악력이 괴랄한 수준으로 올라갔다.

게다가 이 녀석의 효과는 발동시 대상을 취하는 효과가 아니며 처리시에 대상을 지정하기에, 히어로즈 룰 2, 엔드 오브 아누비스등의 묘지의 카드를 대상으로 하는걸 막는 효과로는 차단 할 수 없으며, 마인드 크러시등의 패 공략으로도 못 막는다. D.D. 크로우가 나타나서 묘지의 드래곤족을 무한광의 저편으로 보내도, 묘지의 다른 드래곤을 고르거나, 패의 드래곤을 특수 소환하면 해결되는 문제.

다만, 왕가의 골짜기-네크로밸리가 있을 시에는 묘지의 드래곤을 소생시키는 것이 불가능해진다. 네크로밸리는 묘지의 카드에 효과가 미치는 마법 / 함정 / 효과 몬스터의 효과를 무효로 하여 아예 원천봉쇄를 해 버리기 때문. 하지만 패에서 특수소환은 가능하다.야 신난다!

만일 묘지에 융합으로 소환한 궁극의 푸른 눈의 백룡이나 용마인 킹드라군, 싱크로 소환에 성공했던 스타더스트 드래곤이나 블랙 로즈 드래곤, 레드 데몬즈 드래곤 등이 있다면 저 카드들도 당연히 소환 가능하다. 그리고 용마인 킹드라군의 효과로 패에서 다시 다크메탈을 부르고 하는 식을 반복하면 한턴만에 필드가 가득차 있는 모습을 보게 될 지도(...)

다만, 마법, 함정이나 몬스터 효과에 대한 내성은 없다. 애초에 쉬운 소환조건, 최상급급 스팩, 매턴 대가없이 몬스터 특수 소환 효과를 가진 녀석이 내성을 하나라도 가지고 있으면 그건 그냥 사기다. 미래융합-퓨처 퓨전으로 F·G·D를 지정한 후 저 녀석을 포함한 드래곤 다섯을 묘지로 보내고 죽은 자의 소생을 발동해 다크 메탈을 소생, 이후 묘지에서 머티리얼 드래곤 등을 살려내서 우선적으로 파괴부터 막는 수도 있고, 푸른 눈의 백룡과 같은 최상급 어택커를 불러내서 무다무다무다! 를 외치면서 공격하는 수도 있다. 3장이 한손에 들어왔다면 그걸로 끝이다. 특히 미래융합-퓨처 퓨전F·G·D, 붉은 눈의 비룡과의 콤보는 사기적. 만약 선공을 잡았다면 상대는 별 조치도 못 취하고 엔드 페이즈에 떡하니 2800짜리 몬스터가 나오는 꼴을 봐야한다.

손패에 이녀석이 세마리 잡히면 상대로썬 욕나온다. 퓨처 퓨전이후 가면룡이나 군대 드래곤 한마리를 세워놓고 소환, 효과로 무덤의 드래곤을 소환하고 그걸 제외시키면서 또한장 소환하고 한번도 반복해준뒤 마지막으로 불러낸 녀석으로 패나 묘지에서 상급 드래곤 한마리를 소환해버리면 4마리의 공격력 2800급의 몬스터가 필드에 세워진다. 대응할 함정이 없고, 몬스터가 2마리 이상이 수비표시가 아니고, 네크로 가드너가 묘지에 하나도 없거나, 용의 분노가 깔려있을 경우에는 즉사.

2.1.2. 몰락

마스터 룰 2의 출범과 가까운 시기, 신의 경고인벨즈 로치 같은 카드가 늘어나면서 특수 소환과 유지가 어려워지고, 함정 카드의 사용이 굉장히 늘어난 환경이 되자 이 카드는 이전처럼 힘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하게 되었다. 거기에 기동효과 우선 선언권이 사라지면서 나락의 함정 속으로 때문에 효과도 못 쓰고 죽는 꼴도 흔해졌다.

거기에 고속전개와 마법/함정 견제가 유행이 되면서 제한 카드인 퓨처 퓨전에 안정성면에서 기대하기 힘들어졌다. 거기에 북미 쪽에서는 묘지기가 강화되면서 판을 치기 때문에 퓨처 퓨전이 사실상 봉쇄당했다. 옛날 같으면 그나마 봉인의 황금궤을 통해서 서치한 후에 게임을 끝낼 수 있었지만, 모 사무라이 자군과 같이 앞서 말한 마/함/특소 견제 때문에 퓨처 퓨전이 3차례 지난 후에 제대로 작동하여 필드를 장악할 가능성이 0에 수렴하는 수준이 되어버렸다. 애초에 3턴이면 붉은 눈과 다른 또다른 가능성의 상징최종진화체가 나오기에 충분하고도 남은 시간이다.

드래곤족 유저들은 새로 나온 여러 가지 카드들을 사용해가며 약점을 보완해나갔다. 용의 계곡과 같은 카드를 통해 네크로밸리를 없앰과 동시에 퓨처퓨전의 부족한 속도를 메꿔나갔다. 신의 경고를 회피하기 위해 어보이드 드래곤을 활용하거나, 공격 반응형 함정을 회피하기 위해 미라지 드래곤을 재발굴해내는 등의 노력이 있었다.

더 빠른 덱이 나타나면서 옛날 만큼 압도적이고 폭발적인 위력을 사실상 더이상 가지지 못하지만, 그 대신에 어보이드 드래곤, 함정카드, 미라지 드래곤, 머티리얼 드래곤을 통해 지속적으로 오래 타는 불꽃과 같은 안정성을 가지게 되었다. 초기의 레다메가 압도적인 힘과 죽은 드래곤의 원한을 통해서 가능성을 실현하는 다크니스의 붉은 눈이 진화한 모습이었다면, 변화한 모습은 마치 서로를 보환해가고 동료를 살려 점차 힘을 키우는 죠노우치 카츠야의 붉은 눈이 본래 등장 이상의 진화를 성공시킨 것 같은 느낌이라고 할 수 있다.

2.1.3. 다시 찾아온 전성기

레다메스 리즈
이런저런 드래곤들을 모아 싸우는 전형적인 드래곤족 비트 덱은 변화를 도모하며 적응해나가긴 했으나 역시 전성기보다 못한 수준이라는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었다. 그러다 본격적인 드래곤족 테마 덱 성각의 출현으로 이 카드는 예전의 영광을 되찾았다.

성각룡왕-아툼스의 효과로 덱에서 바로 특수 소환해서 대량 전개를 놓을 수 있기 때문이다. 비록 공수가 0이 되지만, 어차피 효과 다 쓴 2마리로 초노급포탑열차 구스타프 맥스를 엑시즈 소환해버리면 그만이다.

그리고 이클립스 와이반라이트펄서 드래곤, 그리고 다크 플레어 드래곤이 등장하면서 카오스 드래곤 덱이라는 것이 형성되었고, 이 덱에서도 이 카드는 대활약하게 되었다. 아예 해당 스트럭처 덱에 이 카드가 실제로 수록되어있기까지 할 정도로 이 카드들 역시 암흑 메탈 드래곤과 같이 쓰라고 나온 듯한 효과를 지니고 있었다. 이클립스 와이반을 어떻게든 묘지에 묻으면 암흑 메탈 드래곤을 제외하고, 이 이클립스 와이반을 카오스 계열의 특수 소환을 위해 제외하면 바로 암흑 메탈 드래곤이 패에 들어온다.

뿐만 아니라 라이트펄서 드래곤이 죽으면 즉시 그 효과로 되살릴 수 있고, 암흑 메탈 드래곤의 효과로는 바로 라이트펄서 드래곤을 소생시킬 수 있기 때문에 상당히 뚫기 힘든 락이 형성되는 건 물론이고 드래곤의 역동적인 전개에 더더욱 박차를 가하게 되었다.

2.1.4. 최후?

이렇게 다시 드래곤 덱이 전성기를 되찾는가 싶더니, 결국 이 두 덱이 너무 사기라는 이유로 2012년 9월 처음으로 제한을 먹었다. 덕분에 초노급 포탑열차 구스타프 맥스를 소환할 주요 루트를 잃은 성각은 이것만으로 치명타를 입었다. 뿐만 아니라 미래융합-퓨처 퓨전마저 금지를 먹음에 따라 카오스 드래곤 덱도 완전히 몰락. 덕분에 드래곤 덱을 좋아하던 사람들은 여기에 큰 불만을 표시했는데...

2013년 초, 정룡이 출현하면서 이 불만은 쏙 들어갔다.

이 4속성의 드래곤들은 순식간에 듀얼 환경을 장악해버리면서 막장화시켰고, 당연히(?) 이 깽판에 드래곤의 필수요소인 이 카드도 빠질 리가 없다. 가뜩이나 묘지에서 끝없이 부활하는 정룡 놈들을 이 녀석까지 가세해 묘지에서 건져내고 앉아있으니, 상대 입장에선 완전 지옥이 따로없을 것이다. 게다가 레다메의 유일한 단점이 소환을 위해 필드의 드래곤을 제외하여 재활용을 힘들게 한다는 것인데, 필드의 정룡을 제외하고 소환했을 때...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이렇게 1마리만 투입 가능한 상황에서도 저 미친 드래곤 패거리와 잘만 놀고 있는데, 여기에 만약 이 카드가 제한이 아니거나 미래융합이 살아있었더라면...생각만 해도 정말 끔찍하다. 덕분에 여태껏 이 금제에 불만이 있던 사람들도 지금 와서는 이 금제가 코나미의 마지막 신의 한 수였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물론 마이너 드래곤 덱을 굴리는 사람들의 입장에선 미래융합 금지와 레다메 제한이 신의 한 수인게 아니라 정룡같은 걸 내놓은게 병크라며 울분을 토하지만...

2.2. 기타

거의 동일한 효과(묘지에서도 소환 가능하니 이쪽이 더 좋을지도)에 소환은 훨씬 더 간단한 이 카드의 등장으로 용마인 킹드라군은 거의 묻혀버렸다.

사족으로 월드 챔피언십 2011에서는 CPU로 등장해 드래곤덱을 들고 나오는데, 이 드래곤 덱의 이름이 레다메 칸타빌레다. 레드아이즈 다크니스 메탈 드래곤 칸타빌레 실로 적절하다

2.3. 한국어판 이름

이 카드가 아직 발매되기 전 유희왕 온라인에서 확인된 최초의 공식 한칭은 레드아이즈 다크니스 탈 드래곤. 영칭은 RED EYES DARKNESS METAL DRAGON이므로, 대체 어떻게 읽어야 저런 이름으로 나오는지 의문이다.

하지만 이것은 오타로, 유희왕 파이브디즈 스타더스트 엑셀러레이터에서는 '레드아이즈 다크니스 메탈 드래곤'으로 등장. 그 후 프리미엄 팩에서 실제 발매 카드도 레드아이즈 다크니스 메탈드래곤으로 등장하면서, '붉은 눈의 메탈 암룡' 같은 설레발은 사라졌다.

그러나 이렇게 되면 국내판 텍스트 기준으로 '붉은 눈'을 효과 대상으로 하는 붉은 눈의 비룡의 효과 대상이 되지 않기 때문에 결국 카드명이 에라타 되었다. 붉은 눈의 다크니스 메탈 드래곤. 뭔가 더 이상한데 공식 홈페이지의 공지에 기존의 명칭도 지워지지 않은 걸 봐서는 '루비' 비슷한 취급 인 듯 하다. 아마 비룡의 텍스트가 붉은 눈의 -> 붉은 눈의(레드 아이즈)로 에라타되어 그런듯 하다.

그런데 이것이 끝이 아니었다. 그 후 유희왕 파이브디즈 리버스 오브 아르카디아의 한글판에서는 이름이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이라는 것으로 다시 바뀌어 있었다. 사실 이 게임이 나츄르네츄르라고 써 놓는 등 미묘한 번역이 없었던 것도 아니고 결국 실물이 나올 때 제대로 고쳐진 것도 있지만, 이쪽은 별 문제가 없다고 생각했는지 이 카드가 재록된 드래고닉 군단의 한글판 리스트가 뜨자 거기 써 있는 이름은 저 붉은 눈의 암흑 메탈 드래곤이었다.(…) 일단 틀린 번역은 아니지만 지금까지 레다메로 불러오던 사람들에겐 좀 어색해 보일 듯.

하지만 메탈 붉은 눈의 흑룡의 경우와 붉은 눈의 암룡의 경우를 생각하면, 정확한 번역명은 메탈 붉은 눈의 암룡'이 되어야 한다.'''

그런데 또 그러기도 애매한 것이, 붉은 눈의 암룡의 일본어 이름은 真紅眼の闇竜(レッドアイズ・ダークネスドラゴン)인데, レッドアイズ・ダークネスメタルドラゴン에는 レッドアイズ・ダークネスドラゴン도 真紅眼の闇竜도 포함되어 있지 않다. 고대 요정 드래곤의 경우와 동일하게 생각해보면 메탈 붉은 눈의 암룡이라는 이름을 쓸 수가 없는 것.
그럼 메탈 붉은 눈의 흑룡은 어째서... 아마 이쪽이 실수가 아닐까

2.4.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프리미엄 팩 4 PP04-KR014 울트라 레어
시크릿 레어
한국 한국 최초수록
스트럭처 덱 -드래고닉 군단- SD22-KR013 노멀 한국 카드명 에라타
텍스트 에라타
LIMITED EDITION 11 LE11-JP001 울트라 레어 일본 세계 최초수록
절판
듀얼 터미널 -트리슈라의 고동!!- DT08-JP010 DTP 노멀 레어 일본 절판
STRUCTURE DECK -드래고닉 레기온- SD22-JP013 노멀 일본
Shonen Jump Subscription Promotional Card
(2009년 2월)
JUMP-EN030 울트라 레어 미국 미국 최초수록
절판
Absolute Powerforce
Special Edition
ABPF-ENSE2 슈퍼 레어 미국
Duel Terminal 4 DT04-EN060 DTP 노멀 미국
Structure Deck: Dragons Collide SDDC-EN013 노멀 미국
Legendary Collection 4: Joey's World LCJW-EN050 시크릿 레어 미국
----
  • [1] 유희왕 GX 오프닝 4기에 유우키 쥬다이가 이 드래곤의 공격을 막기 위해 유벨의 힘을 사용해 오드아이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