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초록불

최종 변경일자: 2017-07-21 17:46:27 Contributors

목차

1. 길에서 볼 수 있는 것
2. 이글루스의 블로거


1. 길에서 볼 수 있는 것

신호등의 초록불. 란불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근데 대부분사람들이 딱봐도 초록불인데 파란불이라 말하는 경우가 있어 불문율이다. 정식 명칭은 "녹색신호". 신호등에 간불(마찬가지로 정식 명칙은 "적색신호")이 켜져있을 땐 멈춰있어야 하고, 노란불(...지겹지만 "황색신호")이 들어올 땐 움직일 준비를 하고, 초록불이 켜지면 움직이면 된다. 근데 초록불 들어와도 차가 비집고 들어올 때도 흔하니 좌우경계는 항상 해야 한다.

보행등은 초록불과 빨간불의 두 가지가 있다. 물론 초록불일 때만 건너야 하는데, 초록불에서 빨간불로 바뀌기 전에 몇 번 깜빡인다. 예전에는 보행등의 초록불이 깜빡일 때 언제 빨간불로 바뀔 지 알 수 없었으나 현재는 초록불이 깜빡일 때 몇 초 뒤에 빨간불로 바뀌는 지 알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된 보행등도 있다. 원칙적으로 초록불이 깜빡일 시에는 횡단보도로 진입해서는 안되며, 초록불이 들어온 지 몇 초 안되어 바로 깜빡이기 시작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깜빡이기 시작하는 시간부터 사람이 횡단보도를 건너갈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해 줘야 하기 때문. 빨간불은 깜빡임 없이 바로 초록불로 바뀐다. 빨간불로 바뀌는 시간을 표시하는 방법이 도입된 초기에는 역삼각형(▼)이 1초에 한 개씩 없어지고 다 없어지면 빨간불로 바뀌는 방식이었다. 현재는 남은 시간을 아라비아 숫자로 표시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추세.

2. 이글루스의 블로거

이글루스 블로그 초록불의 잡학다식을 운영하는 유명 블로거. 역사 소설을 집필한 소설가이자 게임 시나리오 작가다. 본명은 이문영으로 보통은 이름에서 만 뗀 문영이라는 필명으로 소설을 발표하며 본명으로는 어린이 을 출간한다. 필명을 쓰는 이유는 이문열과의 혼동을 피하기 위해서라는 것이 다수설.(...)

대표작으로 장편소설 숙세가(2005), 자명고(2009)[1], 단편 역사소설집 다정(2000)과 단편소설 구도(2008), 황룡사 살인사건(2005) 및 어린이 책으로 《역사 속으로 숑숑》(2008), 색깔을 훔치는 마녀(2004) 등의 동화를 펴내기도 했다.

서강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했다. 블로그에 들어가면 한국사에 대한 여러 가지 글을 읽을 수 있다. 하지만 초록불 본인은 자신이 학사에 불과하다며 전문가가 아닌 역사학도로 받아들여지기를 바란다. 인터넷 서점에서 '이문영'이라고 검색했을 때 나오는 역사 서적들은 대부분 동명이인이 저술한 것이고, 초록불은 인터넷의 환단고기 논파 글들을 편찬하여 유사역사학 비판 서적인 《만들어진 한국사》[2](2010.4.10)를 출간하였으나 전문적인 역사 서적을 쓴 적은 없다고 한다.

인터넷에서 환빠 까는 사람은 많지만 그중에서 매식자붙이(이글루스 블로그 '三類賣植巢窟' 운영) , 야스페르츠(이글루스 블로그 '야스페르츠의 墨硯樓' 운영) 등과 더불어 이름을 알렸다고 할 수 있는 인물이다. 그 덕분에 《환단고기》를 숭상하는 모임 『겨레 밝히는 아이들』의 표적이 되었다.

특히나 악명높은 환빠인 책사풍후 등의 주적이 되었는데, 책사풍후는 자신의 별명인 풍Q를 초록불이 지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사실무근으로 초록불은 책사풍후를 포함한 환빠들을 모델로 한 《아Q정전》의 패러디 소설 《환Q본전》(桓Q本錢)을 지었을 뿐 책사풍후의 별칭 풍Q를 포함한 그 외의 Q는 만든 적이 없다. 참조[3]


역사적 지식이 풍부하고 정치적으로도 좌우 어느 쪽에 치우치지 않기 때문에 적이 많지는 않은 편이지만, 그 중도적인 태도 때문에 종종 찌질이들에게 까일 때가 있다. 환빠에게는 화교, 극좌파에게는 뉴라이트, 수구꼴통에게는 좌빨이란 비난을 듣는 식.

이명박 정권을 줄기차게 비판하는 등 반한나라당적인 태도를 보이지만 이영훈의 식민지 근대화론 연구를 호의적으로 평가하고 있는 등 학문적으로는 탈민족주의 계열. 북한체제에 대해서 비판적이다. 근데 제정신이면 누구든지 북한에 대해선 비판적이다. '히틀러 추종은 안한다고요'란 소리도 아니고 좀 뜬금없다. 물론 《환단고기》를 비롯한 민족주의에도 비판을 아끼지 않는다.

그러나 언어학에 대한 전문적 지식이 없으면서 외국어 표기법을 비난하는가 하면, 사이시옷 표기의 대안으로 용병서를 주장하는 등 취약한 부분에서 과도한 주장을 하는 경우가 있다. 역사 관련 포스팅에서 자질구레한 오류를 보이는 경우도 의외로 많다. '만들어진 한국사'보면 이 부분이 이해가 잘 될 것이다

초록불의 글들은 대부분 다른 사람의 아이디어를 자신의 아이디어로 포장한 것이고 그나마 종래에는 관심도 의지도 열정도 실력도 없다가 자기 유명세와 돈벌이에 도움이 되자 열정적으로 나서기 시작했다거나, 사학전공자가 유사역사학이라는 족보에도 없는 말을 지어냈다는 비난도 듣고 있으나,(#) 이는 사실 관계를 모르는 것이다. 초록불이 온라인 상에서 유사역사학을 논파하기 시작한 것은 1990년대 초반 하이텔 한국사 동호회 시절부터다. 당시 한국사 동호회 고대사 게시판에서 환빠와 대륙빠가 꽤 기승을 부리고 있었고 이들은 이때부터 이미 정신승리논점일탈의 수법에 능해서 많은 사람들이 이들의 이런 수법에 결국 설득하거나 논파하는 걸 포기하고 활동을 중단해 버렸지만 초록불만 계속해서 이들을 논파해 나갔고 그 활동은 하이텔이 활동을 중지하고 한국사 동호회가 사라질 때까지 계속되었다. 그리고 애초에 초록불이 유명해진 것도 이글루스 활동 때문이 아니고 이글루스 활동 이전부터 환빠를 디스하는 역덕후들에게는 상당한 유명인사였다. 또 유사역사학은 족보에도 없는 말을 초록불이 지어낸 것이 아니고 외국에서는 이전부터 사용되던 말이다. 이전에는 사이비 역사학이나 유사 역사학등 용어가 통일되지 않고 사용되어 오다가 많이 쓰이게 됐을 뿐이다. 그리고 아직도 사이비 역사학이란 단어를 고집하는 사람들이 상당히 많다.

참고로 무협소설 작가 좌백과 친하다. 과거 게임피아에서 《울티마 온라인》 여행기를 연재한 적 있으며(캐릭터명 'Nymphet'[4], '다프네', '유진'), 같은 길드원이었던 좌백의 부인인 진산(캐릭터명 '요니')이 그 뒤를 이어 연재한 적이 있다. 게임피아 지면상으로는 판타지소설 《비밀의 하늘》, SF 소설 《미래경찰 피그로이드》 등도 연재했다.

제일 좋아하는 작가로 진산을 꼽았었다. 진산의 단편집을 리뷰할 때, "나는 무협이란 장르를 좋아한 게 아니라 진산, 좌백, 김용, 고룡 네 사람의 글을 좋아했나 보다"라는 말을 남겼을 정도로 독자로서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다. 사적으로도 친분이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

온라인 청소년 문학관 문장 글틴에서 소설 응모 게시판의 심사를 맡고 있기도 하다. 특유의 입담과 환빠까던 필력으로 많은 문학 청소년들을 절망으로 몰아가고 있다.(...) 2011년 11월 부로 퇴임. 후임자는 진산이다.

현재 논란이 있는 화랑세기에 대해서는 환단고기와 달리 신라시대의 서적으로 인정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이는 그의 스승인 서강대 이종욱 교수가 대표적인 화랑세기 진서론자였던 데에 영향을 받은 듯하다. 다만 동국대 겸임교수 박남수씨의 논문 <신발견 박창화의 『화랑세기』잔본과 '향가' 일수>를 2009년 경에 읽어보고는 회의적인 입장으로 선회하는 듯한 경향을 보이고 있다.

여담으로 사후세계를 부정하는 등 블로그 내의 언행으로 보아 무신론자로 추정된다.

----
  • [1] SBS 드라마 《자명고》와는 무관하다.
  • [2] 책 제목은 리처드 도킨스의 '만들어진 신'에서 따왔다고 한다.
  • [3] 이런 Q들은 2차세계대전 갤러리에서 쓰기 시작했다. 그리고 언제나 독빠 올드보이가 일본을, 일빠 난늘궁금해가 독일을 까대지만 서로를 까지 않는 다는 데서 Qxis가 태어났다. ##
  • [4] 님펫이 EE 길드 소속이었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초록불이 해당 항목을 보고 직접해명한 바에 따르면 아니라고 한다. Nymphet은 나파밸리 샤드의 RDV길드 소속이었다고. 처음 그 소문을 퍼뜨린 사람이 아리랑 샤드 시대의 EE 길드원인 'Nymphet'과 착각한 듯(http://chinae.tistory.com/6 참조.). 캐릭터명이 동일하긴 하다...OTL http://orumi.egloos.com/4368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