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토라이

최종 변경일자: 2015-04-05 11:08:24 Contributors

목차

1. 니코니코 동화VOCALOID 프로듀서 겸 우타이테
1.1. minato(유성P)로서의 활동
1.2. 토라이(トゥライ)로서의 활동

1. 니코니코 동화VOCALOID 프로듀서 겸 우타이테

minato(流星P) / トゥライ

프로듀서로는 minato(유성P), 우타이테로서는 토라이라는 닉네임으로 활동한다.

신장 177∼8cm, 본인이나 측근의 이야기(생방송이나 블로그, 트위터 등)로 보아 2015년 현재 30대 초반, 혹은 1985년생으로 추측. 생일은 1월 15일.
2007년 당시 대학생. 대학교에서의 전공은 음악과 무관한 전공이라고 자랑했다.
대신 중학교 시절 브라스 밴드에서 트럼본을 연주했었다고 한다.
쑥스러움 많고 조심스러운 성격, 사근한 말투 탓에 지인들로부터 여성스럽다는 말을 듣는다.

작곡 재능도 있고 노래도 잘하고 피아노 솜씨도 수준급이나 영어 실력은 형편없다. 그나마 발음만 괜찮은 편. 이건 본인도 인정했다.

그쪽 농담이나 편곡, 개사에 관대하다. magnet 등의 곡이 곡 자체보다 BL, GL 떡밥에 치중되는 것에 대해 "이거 때문에 내 곡이 망했어!" 같은 생각은 해본 적도 없고 "오히려 내 곡으로 웃을 수 있다면 얼마든지 웃겠습니다!" 라고 대답.
덧붙여 SPICE!, RIP=RELEASE, magnet 등 그가 만든 곡들이 하나같이 수위가 높고 집착이 쩌는 가사였던지라 한때 욕구불만설이 있었다(…).

자취를 하기 때문에 직접 요리를 한다. "그래 봤자 간단한 거, 요리라고 해도 남자가 한 요리 수준" 이라고.
알러지가 있어서 술을 못 마시며 생방송 중의 행적으로 보아 담배는 피는 것 같다.
생방송 도중 탄산 음료인 김치 라무네를 마시고 말 그대로 뿜었다. 당시 입고 있었던 흰색 옷과 흰색 키보드가 분홍색으로 물들었다고. [1]

무서운 이야기를 싫어하는 사람에게 무서운 이야기를 하는 척 하면서 심하게 즐거워하고, 아는 사람 이름만 나오면 다짜고짜 김치 라무네를 먹이자는 둥, 사디스트 혹은 꾸러기 같은 면이 있다. 반면 친한 우타이테인 VALSHE와 팔씨름을 해서 지는 등 하찮은(…) 면도 보여준다.

최근(2014년 4월 26일)잠수 대마왕으로 알려진,그러면서 같은 토씨인 토가시의 헌터×헌터 복귀, 1년 반을 잠수한 우타이테 제브라 , 한참 후배라고 말할수 있는 아마츠키링크가 뭔가 이상하다의 메이저 데뷔 등등으로 우타이테계 및 잠수함계가 수면위에 떠오르지만 여전히 잠수해 계시는 잠수계의 끝판왕! 만렙찍으신 토라이에게 또다시 팬들은 눈총을 준다.

2015년 3월 14일 오후 8시 정각에 '아카이토'를 투고했다! 만렙찍고 할일없으니 심심해서 투고한건가 이제 더이상 잠수함이 아니다.

1.1. minato(유성P)로서의 활동


2008년 1월 5일 <流星> 으로 니코니코 동화에 데뷔했다. 프로듀서명인 "유성P"도 데뷔곡에서 따온 이름.

유성, Soar, SPICE!, RIP=RELEASE, magnet 등을 작곡했다.
특히 대표작 중 하나인 magnet은 2009년 니코니코 동화에서 파생 동영상이 가장 많았던 작품으로 2010 JOYSOUND 연간 랭킹에서 종합 4위, 보컬로이드 부분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2009년 9월 6일, 100만 재생을 달성, 2010년 5월 7일 200만 재생을 달성하였으나 프로모션 비디오를 맡은 유노미(ゆのみ)P의 도용이 발각되면서 비공개 표시로 돌려졌다.

2010년 이후의 활동은 보컬로이드 앨범이나 가수(우타이테)에게 곡을 제공하거나 다른 프로듀서에게 가사를 제공하는 것 뿐이며, 2009년 4월 30일 magnet을 마지막으로 니코니코 동화에 직접 업로드한 곡은 없다.

동인 음악 서클 우사코로니(うさころにー)의 멤버로 작사, 작곡, 편곡, 보컬에 참여하고 있으며, VALSHE의 사운드 프로듀서를 맡고 있다.

1.2. 토라이(トゥライ)로서의 활동


2008년 6월 18일에 익명으로 블랙 록 슈터를 업로드하며 데뷔했다.
토라이라는 닉네임은 첫 투고곡의 가사 중, 辛いよ(츠라이요)トゥライよ(투라이요)[2]라고 발음을 한 것이 태그가 된 것이 그대로 명의로 굳어진 것.

celluloid, from Y to Y 같은 발라드부터 극락조 -bird of paradise-, 알비노(アルビノ) 같은 록까지 안정감 있게 소화해 내는 실력파.
훈훈한 목소리 덕에 미남 혹은 왕자 이미지로 고정될 무렵, 참을 수 없이 낯간지럽고 부담스러운 마음에 그 이미지를 자신의 손으로 부수고자 <フルチン☆ブギ> 를 업로드. 또 다른 왕자 이 그 뜻을 함께했다.

2010년 5월 25일 사랑의 노래(愛の唄)를 마지막으로 니코니코 동화에 직접 업로드하지는 않고 있으며, 지인의 메일로 업로드하는 경우는 종종 있다. 이 상태의 토라이를 한국에서는 토ㅗ라이라고 부르며 분노가 크면 클수록 엿(ㅗ)의 수가 늘어난다.
토라이의 잠수함을 타면 누구도 돌아올 수 없다는 말이 있다.

지인의 메일로 업로드한 미공개 곡은 Fairyland,ボクモテ,Escape, SPICE!, 시저핸즈(シザーハンズ), Trust Me. 모자이크 롤, 할짝할짝(ぺろぺろ), Ur-Style, 이로하 노래, Under The Darkness, 응? 아아, 그래., 캣푸드(キャットフード), 첫사랑이 끝날 때(初めての恋が終わる時), 천본앵 등.
...그런데 2015년 3월 14일 오후 8시에 코멘트로 5년만이라며 아카이토 불러보았다를 투고하였다!드디어 투고소식은 트위터로 알렸다.

또한 지인 메일 업로드 외에는 다른 우타이테의 신곡 동영상이나 앨범에 코러스(chorus)로 참여한 것만으로 니코동에 출현중. 하도 이러는 통에 팬들을 희망고문시키고 있다(...). 덕분에 붙은 별명이 코러스 셔틀 & 코라이 & 토러스.
----
  • [1] 이때 한국인 친구가 있다고 언급했다. 그 친구 曰 "그런거 한국에서도 안먹어..."
  • [2] 원래 발음은 저런데 국내에서는 라이로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