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핫아이

last modified: 2015-01-19 22:48:58 Contributors


핫아이
HOT EYE

핫토이의 부품

Contents

1. 개요
2. 오라시온 세이스 편
3. 타르타로스


1. 개요

"돈을 위해서라면 군대와도 싸우는 마도사" by 히비키

페어리 테일의 등장인물. 성우는 이치죠 카즈야 / 이광수.

오라시온 세이스 소속원. 별명은 "천안의 핫아이". 기도는 "동생을 다시 한 번 보는 것".

땅을 무르게 하는 마법(리퀴드 그라운드)을 사용하는 마도사. 항상 신부 복장을 하고 "~네요(ですね)" (더빙판에서는 그쵸? 로 번역) 라는 어구를 말 끝마다 붙이는 버릇을 가졌다. 세상 모든 것을 돈과 연관 짓는 버릇이 있다.

메인 마법인 리퀴드 그라운드 이외에도 세컨드 마법으로 "천안(天眼)" 이 있다. 효과는 자신의 시계(示界) 이내의 모든 장애물을 무시하고 상대를 정확하게 서치해내는 것. 흠좀무하다...

2. 오라시온 세이스 편

처음엔 적으로 나온 데다 돈만 밝히는 수전노였으나 쥬라와 대결하다가[1] 니르바나의 여파로 원래의 착한 성격으로 되돌아온다. 성격이 되돌아온 뒤는 어미에 붙이는 "~네요(ですね)" 가 "~라구요(ですよ)" 로 바뀐다. 그거나 그거나 그 뒤 연합군 편이 되어 미드나잇과 대결하나 상성 때문에 발리고 그 뒤 니르바나가 무너질 때 제라르나츠를 구해서 탈출한다.

그리고 뒤늦게 밝혀진 사실로는 낙원의 탑 사건 때 등장했던 엘자의 동료 월리의 형이었으며 본명은 리처드 뷰캐넌. 오라시온 세이스에 들어간 것도 동생을 찾기 위해서였다고 한다. 그 뒤 신 평의원에 연행되어갈 때 쥬라가 동생을 대신 찾아주겠다고 하자 눈물을 흘리며 기뻐한다. 이때 회상씬에서 훌륭히 자문자답을 소화해냈다...[2]

3. 타르타로스

다른 멤버들과 달리 브레인과 함께 별하늘의 열쇠 편에서도 등장하지 않고 이미테이시아로 인원을 땜빵한 것으로 보아 선역으로 활동할 듯 했으나 탈옥한 오라시온 세이스의 일원으로써 활동을 재개했다. 수염을 길렀으며 성격이 원만해짐을 나타내려는 것인지 머리스타일도 전체적으로 둥글게 되었다.

제라르가 드란발트의 부탁을 받아 오라시온 세이스를 제압하려 왔을 때 본인은 이미 개과천선한 몸인지라 다른 멤버들이 제라르와 싸울 때도 자신은 싸움에 참가하지 않겠다고 한 것을 보아 선역 전환한 것은 확실한 듯하다[3]

결국 크림 소르시엘에 들어갔다.

여담으로 연재 초기에는 번역 미스로 "호테야(HO TE YE)" 라는 이름으로 소개가 된 적도 있다... 뭐야 그거 무서워.
----
  • [1] 이때 "전 땅을 부드럽게 하는 마법, 그리고 당신은 땅을 단단하게 하는 마법. 자, 강한 쪽은 어느 쪽입니까?" 라고 말해 블리치스러운 싸움의 낌새를 보였다. 니르바나가 발동해서 다행이야
  • [2] 회상씬을 보면 핫아이가 땅을 부드럽게 만드는 마법을 배운 것은 어린 시절 동생과 함께 딱딱한 황무지에서 힘들여 농사를 지은 것과 관련이 있어 보인다. 천리안의 마법은 물론 동생을 다시 본다는 소원과 연관된다.
  • [3] 엔젤은 아직도 니르바나의 영향하에 있는 거냐고 황당해 했다.